아이디비밀번호

DRFA 상영 스케줄







2020/9/11




5:00 pm[잔여7석:티켓가격3만원(식사포함)]
쇼팽을 찾아서

In Search of Chopin,2014

PRQ(4),연정(H),이츠카(SL),박성옥(2AH),대송여도(2H),한휘자(2/1G+1C),조학제(C)








"이 다큐를 보지 않는 당신은 불행한 클래식 매니아"



"전문적 지식과 열정이 결합된 하이 클래스 영화"
            - The New York Times-



영국 출신의 다큐멘터리 감독 필 그랍스키 (Phil Grabsky)가

기획한 <찾아서> 시리즈의 연작선입니다.

차이코프스키,베토벤,모짜르트,쇼팽,하이든의 삶과 음악을

지금까지 아무도 다루지 않은 거장의 프리즘의 한 면을 꺼집어내는데

발표와 동시에 언론과 평단의 열광적 환호를 받아냅니다.

세계 정상급 연주자와 쇼팽  전문가를 인터뷰 하면서

이 불멸의 거장에 대한 새로운 시각을 드리우고 있으며,

먼저 발표했던 영화 ‘차이코프스키를 찾아서’와 '베토벤을 찾아서', '모짜르트를 찾아서'와 마찬가지로

쇼팽의 생애를 따라가며 그의 음악과 함께 총체적으로 들여다봅니다.


특히 ‘쇼팽을 찾아서'는 쇼팽의 악보 구석 구석을

그의 정신적 카테고리와 함께 묶어서 분석해내었기 때문에

국내에서는 그 번역의 난해함 때문에 출시가 포기되기도 했던 시리즈입니다.

조학제 제독님께서 방대한 음악 사전과 서적을 찾아가며

오랜시간을 번역에 매달린 끝에 여러분에게 소개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찾아서 시리는 현재는 절판되었으며

뒤늦게 이 시리즈가 DRFA에서 상영되면서 클래식 매니아들 사이에 회자되기 시작했습니다.

이 절판된 DVD를 찾기 위해 많은 클래식 애호가들이 애를 태우고 있답니다.


현재 IMDB에서는 7.5라는 놀라운 스코어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평생 피아노곡외에는 쓰지 않았다고 해도 과언이 아닌 쇼팽은,

그 분야에 있어서는 영원한 왕관을 쓰고 있다고도 할 수 있죠.

교향곡에 있어서의 베토벤, 실내악곡에 있어서의 하이든,

가곡에 있어서의 슈베르트처럼,

피아노에서의 쇼팽은 분명히 왕자이며 유일자입니다.

그의 음악을 들을 때 우리는 가을의 달빛을 느끼죠.

그것은 창백한 은빛이 교교하게 만물을 비추는 아름다움 그 자체이기도 합니다.

그의 음악에 몸을 맡기는 모든 사람은,

달빛에 정화되어 고요히 빛나는 마음 속에서 꿈꾸는 듯한 기분이 됩니다.

그러나 그 환상적인 시인 쇼팽도,

한편으로는 고국 폴란드를 생각할 때 열렬한 애국의 정으로

건반을 피로 물들이는 정열의 시인이기도 했습니다.

이 찾아서 시리즈에서는 쇼팽의 삶과 가족사,

프랑스어 교사를 아버지로, 폴란드의 천재적인 피아니스트를 어머니로 하여,

네 아이 중의 하나로 폴란드의 수도 바르샤바와 가까운 젤라조바 볼라에서 태어나

독립운동 중인 친구들의 독립자금을 대기 위해 강행군의 리사이틀을 하다

결국 숨을 거두는 과정까지,

그를 이해하고 독려했던 조르두 상드와의 관계 등등이

쇼팽의 음악과 함께 엄청난 고증으로 진행됩니다.

연주자들 중에는 쇼팽의 대가 루빈스타인이 빠질 수도 없고요

평소 쇼팽을 사랑하고 연주했던 수많은 세계적 아티스트들이

적극적으로 인터뷰에 응하며 열정적으로 작품해설에 임합니다.

당신이 쇼팽을 진정 사랑한다면 이 진기한 기회를 놓치지 마시길 바랍니다.



[DRFA,JONATHAN]






text by 유감독





"달력보기"
회원가입 후 로그인 하시면 예약창이 보입니다.
취소시 패널티 적용,신중하게 결정바랍니다.






 연정K145



2020/09/06
1명 예약합니다  




 이츠카T35



2020/09/09
<쇼팽을 찾아서> 예약합니다. 10+1 사용할께요.  




 박성옥K30


2020/09/09
2명 신청합니다. 식사는 함박스테이크로~  




 이츠카T35



2020/09/09
10 + 1 남아있습니다.  




 유감독



2020/09/09
이츠카님 금요 클래식의 저녁은 티켓 적용 인돼요.
1편 준비하는데 벅찰 정도의 예산이 소요되는 걸 알아주세요
 




 한휘자T107



2020/09/10
콕,
민생고는 카레로 해결해주시면
이보다 더 좋을순없다,
 




 한휘자T107



2020/09/10
한마리 더 달고가겟슴,
식사는 곤드레밥 먹겟다는데,
 

copyright 2003-2020 JONATHAN YU FILMS / skin by drf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