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디비밀번호

DRFA 상영 스케줄







2021/1/15




3:00 pm[잔여5석;티켓 가격 3만원(식사포함)]
어느 광인을 위한 변명

An Excuse for a Madman,2019

PRQ(2),이츠카T,은경(S/S),곽유복(2ND)










"집요함의 끝판왕, 옥스포드 사전 편찬자, 제임스 머레이를 만나보라!





미치지 않고서는 천재가 될 수 없다는

이 희한한 패러독스는 역사 구석 구석에서 실체로 밝혀져 왔습니다.

정신 분열 증상으로 시달리던 고흐의 그림은

우리로 하여금 몽환적인 예술의 체험을 통해

인류가 정신 분열로 가는 길을 차단해주는 역할을 해왔죠.

미친 예술가들의 레퀴엠은 헤아릴 수 없을 만큼 많습니다.

정신병원에 갖혀 생을 마감한 니진스키와 까미유 글로델...

수도 없이 많은 안타까운 예술가들의 삶을 우리는 DRFA에서 목격하였죠.

오늘 여기 한 사람이 추가됩니다.

영어가 명실공히 세계 최고의 언어로 인정되기까지는 이 사람의 노력이 있었다는 것을

우리는 망각합니다.

독학으로 영어를 연구한 한 천재 언어학자,

미국의 광기어린 조현병 환자의 교류와 협력을 통해서 편찬하게 된 ‘옥스퍼드 영어사전’

바로 옥스퍼드가 오늘 날 영어를 전 세계의 표준어로 자리매김하는데 크나 큰 공헌을 했죠.




(James Murray,1837~1915)





1872년, 영국 옥스퍼드 대학 출판부 회원들은 지난 20여년간

언어 사전 편찬을 준비하고 있었으나

조금도 진도가 나아가지 못하자 편집부는 이것은 인간의 영역이 아니라고 덮으려고 합니다.

그때 독학으로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는 한 특이한 인물이 자신이 영어 표준 사전을 완성해보겠다고 나섭니다.

실제로 제임스 머레이 교수는 라틴어, 헬라어, 프랑스어, 스페인어, 포르투갈어, 게르만어,

네덜란드어, 덴마크어, 프러시아, 시리아, 아랍, 히브리, 페니키아, 아람, 콥트어까지 통달했다고 합니다.

이 모든 것이 정식 학교 교육을 통해 이루어진 것이 아니라고 하니 더 놀라운 일이죠.

머레이 교수는 그때부터 영국에서 사용되고 있는 모든 영어의 뜻을 풀이하고,

어원의 역사와 변천의 과정을 미친 듯이 파고 듭니다.

무엇보다 그의 작업이 가능했던 것은

슈만에게 클라라가 있었던 것처럼

당신은 할 수 있다고 끊임없이 격려해준 그의 아내가 곁에 있었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결국 제임스 머레이에게 한계가 옵니다.

언어 사전의 결국은 어떤 지성과 학문의 편린으로 완결되는 것이 아니라

바로 <예술성>이라는 지대한 한 분야가 끼어들어와 주어야 한다는 것을 깨달았죠.

이 한계를 깨달은 제임스 머리에는 결국 낙망하고 절망하고 고통스러워 합니다.







예술성에 있어 자신의 언어적 능력 만큼이나 인간의 한계를 뛰어넘은 단 한 사람...

그 사람을 찾아내어야 하는 제임스 머레이에게 한 남자가 다가옵니다.

바로 런던의 악명 높은 정신병원, 브로드무어 정신병원에 그 남자가 있다는 정보를 입수합니다.

그 남자의 이름은 미 육군 군의관 출신인 '윌리엄 체스터 마이너'...

그는 조현병 증세로 누군가 끊임없이 자신을 죽이려고 한다는 환청에 시달리다

결국 한 남자를 총으로 쏴죽이고 런던의 병원에 감금된 것입니다.


자, 이제부터 제임스 머레이와 윌리엄 체스터 마이너의 환상적인 콜라보가 시작됩니다.

제임스는 윌리엄의 뛰어난 문학성과 지성과 예술성을 등에 엎고

미친 듯이 사전을 편찬해 나갑니다.

영화는 흥미로움 그 자체입니다.

인간의 어떤 무한대를 들여다보는 것이 신비롭지만

제임스 머레이가 조현병 환자의 도움을 받아 사전을 완성했다는 것이 들통나면서

그가 이룬 업적 모두가 허무로 돌아갈 즈음에

두 사람이 발휘하는 우정 앞에 눈시울을 적시게 되기도 합니다.


우리는 왜 예술영화는 보는 것일까요?

우리의 잠재워져 있는 기민한 천재성과

아무도 발견하지 못한 처녀지 같은 우리 속에 감추어진 지각의 영역

그 영역을 깨우고 일으켜세우는 것이

바로 이런 예술영화가 아닐까요?

갈수록 각종 실험에서 평소 예술 영화와 클래식으로

자신의 표피 아래의 지성을 중무장 시켜놓은 사람들은

결코 치매가 덮치지 못한다는 실험결과도 속속 발표되는 시점에

동검도 DRFA의 중요성은 갈수록 부각됩니다.

어떤가요?

두 남자의 집요한 지성을 향한 광기 속으로 여행을 떠나보는 것은요?

내일. 금요일 딱 한 번 상영합니다.


[DRFA,JONATHAN]





text by 유감독





"달력보기"
회원가입 후 로그인 하시면 예약창이 보입니다.
취소시 패널티 적용,신중하게 결정바랍니다.






 이츠카T35



2021/01/15
<어느 광인을 위한 변명> 예약합니다.  




 유감독



2021/01/15
이츠카님~~탁월한 선택~~~
(빨랑 손주에게서 해방되세요~~~)
 

copyright 2003-2021 JONATHAN YU FILMS / skin by drf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