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디비밀번호

DRFA 상영 스케줄







2021/4/23




11:00 am[잔여2석;티켓가격3만원(식사포함)]
까미유 끌로델

Camille Claudel,1996


백광숙(2G+3H/D),정갑채(3H/D),AT(C),유지연(2H/D),이츠카T(SL),성복T(2G),조송희T(G),오영이S










"로댕의 뮤즈로 살다 로댕에 의해 죽다"




Abbi pietà, crudele.

Non ne posso più,

non posso più passare un giorno senza vederti.

Se no, l’atroce follia.

E’ finita, non lavoro più, divinità malefica,

e tuttavia ti amo furiosamente…"

-Rodin.


"자비는 잔인해

난 지쳐있고,

난 당신을 보지 않고는 하루를 보낼 수 없어,

그렇지 않으면 가증스러운 어리석음일 거야.

그것은 끝났어,

악의 신은 나를 아무것도 더 이상 할 수 없게 만들어 놓았어.

그리고 아직 미치도록 당신을 사랑해"

-로댕-










"당신이 여기 있다고 스스로에게 최면을 걸어

난 아무것도 입지 않은 채 차가운 병동 바닥에 누워 있어

하지만 눈을 뜨면 달라진 건 하나도 없어.

내가 여전히 당신에게 속고 있다는 것 외에..."

-까미유-









수많은 까미유에 관한 영화가 있지만

이 영화는 로댕으로부터 내동댕이쳐지고난 후의

까미유의 내면을 집중적으로 다룬 영화입니다.

차디 찬 정신병원에 갖혀 세상과 단절된 까미유...

보고나면 그녀의 고독이 온몸에 성애처럼 다닥 다닥 달라붙은 듯한

가시적 체험을 하게 해주죠.

까미유가 죽은 후 로댕 미술관이 생기자 까미유의 남동생은

누나의 모든 작품을 로댕 미술관에 기증합니다.

기증하면서 동생이 남긴 말이 유명합니다.



"이 벌거벗은 여인이 바로 로댕에게

정신적, 육체적인 학대를 받은 나의 누나 까미유입니다.

무릎을 꿇고 벗은 채로 비굴하게 애원하는 모습이

그녀가 로댕에게 하고 싶었던 행동일 것 입니다"

-폴 끌로델-


딱 한 번 상영합니다.



JONATHAN








text by 유감독





"달력보기"
회원가입 후 로그인 하시면 예약창이 보입니다.
취소시 패널티 적용,신중하게 결정바랍니다.






 안젤라T233


2021/04/06
11시3시 1석예약합니다 C  




 이츠카T35



2021/04/09
<까미유 끌로델> 예약합니다.  




 김성복T127


2021/04/14
2명 신청 합니다  




 유감독



2021/04/14
성복누님 식사메뉴요  




 김성복T127


2021/04/15
곤드레 밥이요  




 조송희T144



2021/04/16
예약합니다.
곤드레밥도 같이요.
 




 오영이T167


2021/04/19
예약합니다.  

copyright 2003-2021 JONATHAN YU FILMS / skin by drf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