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디비밀번호

DRFA 상영 스케줄







2018/12/21




11:00 am[잔여31석]
붉은 수수밭
,紅高梁,Red sorghum,1987(블루레이)

김정순(3/Dch),오영이T





장이모,Yimou Zhang 감독

Li Gong ....  My Grandma
Wen Jiang ....  My Grandpa
Rujun Ten ....  Uncle Luohan
Liu Jia ....  Father, as child

16:9 anamophic screen/color/2.1 스테레오 /91분
"1988' Berlin International Film Festival 황금곰상
1987'Golden Phoenix Awards, China 남우주연상
1988' Golden Rooster Awards 최우수작품상,촬영상,음악상
1988' Hundred Flowers Awards 최우수작품상"

언어/중국
자막/한국
번역감수/DRFA,조한우




"<붉은 수수밭> 등 근현대 민중의 삶 그린 중국 소설가 모옌(莫言·57) 노벨문학상 수상"





중국 소설가 모옌(莫言·57)이 올해 노벨문학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중국은 한국과 마찬가지로 오랫동안 노벨상을 고대해 왔지만 그동안 중국계 화교나 반체제 인사들이 주로 수상자로 선정되면서 불편한 기색을 감추지 못했다. 하지만 이번 모옌의 수상으로 오랜 콤플렉스에서 벗어났다는 분위기다.

스웨덴 한림원은 모옌에 대해 12일 "환상적인 리얼리즘을 민간 구전 문학과 역사, 그리고 동시대와 융합시켰다"고 선정 이유를 설명했다.

이로써 모옌은 중국인 최초로 노벨문학상을 수상한 작가가 됐다. '말이 없다'는 뜻의 모옌은 그가 1981년 등단 이후 써온 필명으로, 본명은 관머우예(管謀業)이며, 영화 '붉은 수수밭'의 원작 소설을 쓴 작가로 세계에 널리 알려졌다.

1955년 산둥 성 시골 가오미 현에서 태어난 모옌은 열한 살 때 학업을 접고 농촌에서 8년간 일하고, 1973년부터 4년간은 면화 공장 노동자로, 그 이후엔 군인으로 살며 순탄치 못한 유년·청년기를 보냈다. 하지만 이런 경험을 중국 민중의 삶에 천착하는 자양분으로 삼은 그는 1981년 문학잡지 '롄지'에 '봄밤에 내리는 소나기'를 발표하며 문학의 길을 걷는다.

모옌의 출세작은 1986년 발표한 '홍까오량 가족'이다. 영화감독 장이머우가 1988년 이를 영화 '붉은 수수밭'으로 재탄생시켜 베를린국제영화제 대상을 받으면서 모옌의 명성도 크게 높아진 것.

환상적 사실주의에 영향을 받은 모옌은 근현대 중국 민중의 삶에 천착하는 작품 활동을 해왔으며 개별 인물의 삶에서 보편성을 이끌어낸다는 평을 듣고 있다. 중국 산아제한 정책을 비판한 자전적 소설 '개구리' 같은 작품은 사회 비판적 성향을 보이기도 했다. '생사피로' '술의 나라' '풍유비둔' 등이 대표작으로 꼽힌다.

중국은 모옌의 수상을 크게 반기는 분위기다. 중국은 그동안 노벨상을 애증의 시선으로 바라봐 왔다. 수상자를 학수고대해 왔지만 노벨위원회에서는 번번이 반체제 인사나 중국계 화교 인사를 수상자로 선정했기 때문.

1957년 양천닝 교수가 노벨물리학상을 탔지만 그는 중국계 미국인이었으며, 그 이후 9명의 화교가 노벨상을 탔지만 정작 중국 국적자로 수상자는 없어 수상자 탄생을 크게 갈망해왔다.

그러다 노벨위원회가 2000년 중국 작가 가오싱젠에게 노벨문학상을 수여하면서 감정이 복잡해지기 시작했다. 그는 프랑스로 망명한 반체제인사였기 때문. 이후 2010년엔 반체제 민주화 운동가인 류샤오보에게 노벨평화상이 돌아가자 중국 정부는 크게 반발하기도 했다.

이런 가운데 이번에 모옌이 노벨문학상 수상자로 결정되면서 중국 전체가 크게 환영하는 모습이다. 모옌은 중국인으로는 두 번째, 화교를 포함한 중국계로는 열한 번째 노벨상 수상자가 됐다.[김영한 기자]






text by 유감독





"달력보기"
회원가입 후 로그인 하시면 예약창이 보입니다.
취소시 패널티 적용,신중하게 결정바랍니다.







 오영이T167


2018/12/13
예약합니다.  

copyright 2003-2018 JONATHAN YU FILMS / skin by drf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