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디비밀번호

공지/가입인사/정모소식/자유게시판





Su Mo Tu We Th Fr Sa
01 02 03 04 05 06
07 08 0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나무가 음악이 될때 - 바이올린 만들기 4주째.


2019/04/15 Dunne Lee[lev.5]






"Dunne Lee"님에게 편지쓰기

"세계를 유랑하다가 지금은 LA에서 일하고 있는
건축가입니다.

어쩌다 유감독에게 얽혀서 짬짬히 번역을
도와주고 있습니다."



나무가 음악이 될때까지라는 거창한 마음으로 시작한 바이올린 만들기 4주째.

아마티, 스트라디바리, 과르네리 등등 500여년을 쌓여온 전통이 바이올인 속에 숨겨져 있습니다.   한땀 한땀 나무를 깍아나가는 과정이 수도의 그것과 일맥상통하는 무엇이 있습니다.

구석 구석에 숨어있는 음악을 위한 인스트루먼트의 비밀은 나무를 밀고있는 끌의 손끝에서 재 해석되고 한블럭 한블럭 붙여져 나갑니다.

현재 젊은이들이 좋아하는 가볍고 빠른 Tonal 퀄리티를 추구하지 않습니다.

바이올린 선생님이 제 목표 Tonal 퀄리티에 대해 조금 의아해 하기는 하지만, 무척 기쁘게 받아주고 있습니다.
나무조차도 족보가 있군요.  몇년도에 어디서 벌목이 되었으며 어디서 에어 드라이 되었는지까지 다 문서화 되어있습니다.  

사진에 보이는 예쁜 무늬를 가진 나무는 단풍나무입니다. 이 녀석은 예쁘게 아칭으로 조각되어 바이올린의 뒤판이 될겁니다.  

20여년의 세월을 기다려서 제 대패질과 끌질을 당하는 이 녀석은 음악으로 태어날수 있을까요?











 유감독



2019/04/15
형, 48시간 동안 서버회사에서 고장이 나서
난리도 아니었어요.
모든 타임세팅이 2002년이 되는 바람에
예약자 확인도 안되고
주말이 완전히 멘붕 상태였어요.

그런데 형은 바이올린만 만들고 그렇게 재밌게 보내고 있단 말이죠?
암튼 형이 보내주신 기돈 크레이머는 대박났고
보신 분들이 제대로 힐링했다면서 모두 고마워했어요

형, 너무나 숲속 형 집에 가서
한 1년만 잠만 자다 왔으면 좋겠네요.
 

LIST



6월 당신이 놓쳐서는 안될 단 한 편의 영화!
19.06.05 유감독
여행+1
19.06.04 유감독
재뉴어리
19.06.02 유감독
부서진 사월
19.06.02 유감독
티코
19.06.01 유감독
마음을 여는 시-백 쉰 네 번째+2
19.06.01 유감독
낯선 여인에게서 온 편지
19.05.29 유감독
세상에서 가장 슬픈 유혹
19.05.29 유감독
하노버 스트리트
19.05.28 유감독
친구
19.05.26 유감독
슈만과 클라라+2
19.05.23 박주해
마침내! 마침내 찾아낸 영화!!!+2
19.05.23 유감독
세헤라자데
19.05.22 유감독
척박한 땅 시베리아에 피어난 강렬하고도 아름다운 꽃 <대제의 밀사>+5
19.05.22 권해경T200
어느 크리스마스 이브에 관한 이야기
19.05.19 유감독
바이올린 플레이어
19.05.18 유감독
나와 팰리컨
19.05.18 유감독
DRFA 오늘 풍경+5
19.05.17 유감독
오만과 편견
19.05.15 유감독
북부인
19.05.15 유감독
애수의 이별
19.05.14 유감독
가입인사+3
19.05.14 황희정
사랑의 스잔나
19.05.13 유감독
언제나 마음은 태양+2
19.05.13 유감독
가입인사+1
19.05.13 서재원
나타샤+3
19.05.11 유감독
6월 상영프로그램에 대하여+3
19.05.11 민무숙
다음 주 금요일 초강력 블록버스터
19.05.10 유감독
기대하시라!
19.05.08 유감독
라라님이 찍은 봄의 DRFA
19.05.08 유감독
가입 했습니다+1
19.05.08 오익균
라 트라비아타
19.05.07 유감독
바베트의 만찬+5
19.05.07 박주해
귀여운 우리 관객분들...+6
19.05.07 유감독
애정의 쌀
19.05.06 유감독
연어알
19.05.06 유감독
내 정원사와의 대화
19.05.05 유감독
애수의 여로
19.05.04 유감독
브론테 자매들+2
19.05.04 원자경K4
푸른 하늘
19.05.03 유감독
푸른 잔디
19.05.03 유감독
The Wicked go to Hell - Les salauds vont en enfer+1
19.05.03 Dunne Lee
파리의 비련
19.05.02 유감독
마음을 여는 시-백 쉰 세 번째+2
19.05.01 유감독
관객분들이 신신당부한 영화+1
19.04.30 유감독
개선문
19.04.30 유감독
릴리
19.04.29 유감독
엔젤
19.04.28 유감독
그레이스 누님이 번역한 추억의 걸작이 찾아옵니다.
19.04.27 유감독
칼리파 부인
19.04.27 유감독
[1][2] 3 [4][5][6][7][8][9][10]..[78]
copyright 2003-2019 JONATHAN YU FILMS / skin by drfa